기사검색

문재인 대통령 "한국역시 한-프랑스 또는 한-EU 차원에서 해당분야 협력강화 희망"

양 정상은 이 밖에도 안보 분야 등 공동 관심사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6/14 [11:20]

본문듣기

가 -가 +

 

▲ G7 정상회의 참석차 영국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오전 11시 35분부터 45분까지 카리스 베이 정상회담 라운지에서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약식회담'을 가졌다.  © <사진제공=청와대>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13일 서면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약식회담 관련”해서 밝혔다.

 

박경미 대변인은 “G7 정상회의 참석차 영국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오전 11시 35분부터 45분까지 카리스 베이 정상회담 라운지에서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약식회담'을 가졌다”고 덧붙였다.

 

양 정상은 코로나19 방역 및 경제 상황을 공유했으며, 마크롱 대통령은 한국의 빠른 경제 회복을 높이 평가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한국과 핵심기술 분야 협력 강화를 적극 희망한다"면서 "특히, 반도체, 전기차 등 첨단 핵심기술 분야와 보건, 에너지 등 다양한 분야의 한국-프랑스 협력체 강화를 기대한다"고 했다. 

 

이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은  "한국 역시 한-프랑스 또는 한-EU 차원에서  해당 분야 협력 강화를 희망한다"고 화답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문화.교육 분야 협력이 양국 관계를 지탱해 주는 중요 축"이라고 강조했고, 문 대통령은 전적으로 공감하면서 "디지털, 그린 전환이 진행되는 만큼 인공지능, 소프트웨어 관련 인력양성을 위한 협력 강화를 기대한다"고 답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미국의 싱가포르 선언 인정을 포함한 한미회담 결과를 설명하면서 남한·북한, 북한·미국관계 개선에 대한 기대를 언급했으며, 이에 마크롱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대한 강력한 지지를 재표명했다. 

 

박경미  대변인은 “양 정상은 이 밖에도 안보 분야 등 공동 관심사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고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President Moon Jae-in said, "Korea also hopes to strengthen cooperation in the relevant field at the level of Korea-France or Korea-EU."

The two leaders also exchanged views on issues of common interest, such as security.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Hong-cheol Moon] = Blue House spokesman Park Kyung-mi said in a written briefing on the 13th, “Regarding a brief meeting with President Moon Jae-in and French President Macron.”

 

 

"President Moon Jae-in, who is visiting the UK to attend the G7 summit, had a 'summary meeting' with French President Macron at the Charis Bay summit lounge from 11:35 am to 45 am on the 13th," said Park Kyung-mi, spokesperson for the G7 summit.

 

The two leaders shared the COVID-19 quarantine and economic situation, and President Macron praised South Korea's rapid economic recovery.

 

President Macron said, "I hope to strengthen cooperation with Korea in core technology fields. In particular, I look forward to strengthening Korea-France cooperation in various fields such as high-tech core technologies such as semiconductors and electric vehicles, as well as health and energy."

 

In response, President Moon Jae-in responded, "Korea also hopes to strengthen cooperation in the relevant field at the level of Korea-France or Korea-EU."

 

President Macron emphasized that "cooperation in the fields of culture and education is an important pillar that supports the bilateral relationship," and President Moon fully agreed, saying, "As the digital and green transition proceeds, we will strengthen cooperation to nurture human resources related to artificial intelligence and software." I look forward to it,” he replied.

 

President Moon Jae-in, while explaining the results of the US-South Korea summit, including the US recognition of the Singapore Declaration, mentioned expectations for improved relations between South Korea and North Korea and between North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nd President Macron reiterated his strong support for the peace process on the Korean Peninsula.

 

Spokesperson Park Kyung-mi said, "The two leaders also exchanged views on other issues of common interest, such as security."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