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나 혼자 산다' 전현무, 한옥에서 장기 투숙 중인 이유는

한옥 생활에서 찾은 완벽한 힐링! (feat. 반려 달팽이)

박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21/06/10 [17:06]

본문듣기

가 -가 +

 

 

 

[사건의내막/ 박보미 기자] = ‘나 혼자 산다’ 전현무가 한옥에서 장기 투숙 중인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자아내는 가운데 한옥 생활에 완벽 적응한 모습으로 반려 달팽이(?)와 함께 여유 가득한 힐링의 시간을 보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오는 1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허항 김지우)는 한옥에서 생활 중인 전현무의 ‘무지개 라이브’를 공개한다.

 

전현무는 오랜만에 ‘무지개 라이브’를 공개하며 2년 3개월 만에 ‘나 혼자 산다’에 복귀한다. 예전에 살던 집과는 다른 곳에서 눈을 뜬 전현무는 이사를 앞두고 현재 한옥에서 장기 투숙 중이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현재 한옥에서 생활 중인 전현무의 모습이 포착된 가운데 그는 “이런 맛에 사는 구나”라며 바깥 소리를 공유하는(?) 한옥의 신선한 매력에 흠뻑 빠졌다고 해 그가 한옥에서 장기 투숙하게 된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한 때 쉬는 날이 제대로 없을 정도로 ‘워커홀릭’이었던 전현무는 대청마루에서 가만히 멍을 때리고 윌슨의 무릎을 벤 채 낮잠을 즐기는 등 한옥에서 완벽한 휴식을 누리는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전날 우연히 발견한 달팽이에게서 시선을 떼지 못하는 전현무는 반려 달팽이로 입양(?) 욕심을 드러내는가 하면 급기야 직접 이름까지 지어주며 애정을 쏟기도. 그런 가운데 달팽이가 탈출을 시도해 달팽이를 향한 그의 짝사랑(?)이 어떤 결과를 맞이하게 될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한옥과 달팽이의 매력에 푹 빠진 ‘사십춘기’ 전현무의 무지개 라이브는 오는 11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