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안병길“제대로 된 공급대책으로 부동산 시장 안정화에 나서라”

“역대 정권 중 최고 상승폭, 문재인 정부 4년간 서울 아파트값은 무려 86.5%나 올랐다”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6/11 [12:22]

본문듣기

가 -가 +

▲ 김진표 더불어민주당 부동산특위 위원장이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주택시장 안정을 위한 추가 공급대책을 발표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6.10.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안병길 국민의힘 대변인은 오늘 11일 논평에서  “제대로 된 공급대책으로 부동산 시장 안정화에 나서라”고 밝혔다. 

 

안병길 대변인은 “어제 민주당 부동산특위가 ‘누구나집’ 1만 가구 공급방안을 발표했지만, 역시나 말만 그럴싸하게 포장된 ‘속 빈 강정’이었다”면서 “성난 부동산 민심을 달래겠다며 두 달간 고심한 결과가 고작 이것인가. 전문가들은 실현가능성엔 의문이라며 벌써부터 고개를 젓고 있다”고 덧붙였다.

 

안병길 대변인은 “‘최소 6%만 내면 최대 10년까지 거주가 가능하다’는 말만 들으면 소득이 높지 않은 청년과 신혼부부 등에게도 내 집 마련의 기회가 온 것 같은 착각이 들게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안병길 대변인은 “시행사의 입장에서는 사업에 참여할 별다른 이익이 없으니 공급단계부터 난항을 겪게 될 가능성이 크다”면서 “‘시행사는 사회에 기여한다는 생각으로 참여해야 한다’며 민주당 세미나에서도 지적된 내용이기도 하다”고 설명했다.

 

또한 안병길 대변인은 “발표한 지역 중 일부는 자족시설로 활용될 유보지였기에, 주택용지로 변경하려면 주민과의 사전협의가 반드시 필요했다. 그러나 민주당은 동의절차도 거치지 않은 채, 또다시 지키지 못할 수도 있는 약속을 국민 앞에 성급히 내뱉었다”고 꼬집고 나섰다.

 

특히 안병길 대변인은 “25번의 부동산 정책 실패와 임대차3법으로 부동산 시장을 무너뜨려놓고도 또다시 주먹구구식 공급대책인가”라고 날을 세웠다.

 

게다가 “주택 문제를 일거에 해결할 혁명적 구상”이라던 송영길 대표의 중학교 동창이 이 사업의 최초기획자로 지식재산권(IP)까지 가지고 있었던 사실까지 드러났다면서  “이제야 특허권을 포기한다고 한들, 순수성에 의심이 들 수밖에 없는 대목이다”고도 했다.

 

한편 안병길 대변인은 “문재인 정부 4년간 서울 아파트값은 무려 86.5%나 올랐다”라면서 “역대 정권 중 최고 상승폭이다”라며 “부끄럽지도 않나”라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안병길 국민의힘 대변인은 “이 모든 것이 신뢰를 잃어버린 정부의 부동산 대책 때문이다”면서 “지금이라도 제대로 된 공급대책으로 부동산 시장 안정화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하며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Ahn Byung-gil, “Commit to stabilizing the real estate market with proper supply measures”

“The highest rate of increase among the previous administrations, the price of apartments in Seoul rose by 86.5% in the four years of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Introduction to the case / Reporter Hong-cheol Moon] = Ahn Byung-gil, spokesman for the People's Power, said in a commentary on the 11th, "Commit to stabilizing the real estate market with proper supply measures."

 

Spokesperson Ahn Byung-gil said, "Yesterday, the Democratic Party's Real Estate Special Committee announced a plan to supply 10,000 homes for 'Anyone's House', but it was still an 'empty Gangjeong' packed with plausible words. is it. Experts are already shaking their heads, saying that the feasibility is questionable.”

 

Spokesperson Ahn Byung-gil pointed out, “If you hear the words, ‘If you pay at least 6%, you can live for up to 10 years,’ it makes young people with low incomes and newlyweds feel like they have an opportunity to buy a house.

 

However, spokesperson Ahn Byung-gil said, "From the perspective of the implementer, there is no particular profit to participate in the project, so there is a high possibility that it will face difficulties from the supply stage." do,” he explained.

 

In addition, spokesperson Ahn Byung-gil said, "Some of the announced areas were reserved to be used as self-sufficient facilities, so prior consultation with residents was absolutely necessary to change them to residential sites. However, the Democratic Party hastily made a promise to the people that it may not be able to keep again without going through the consent process.

 

In particular, spokesperson Ahn Byung-gil said, "Is it a sloppy supply measure again after the real estate market has been destroyed by the 25 real estate policy failures and the 3rd lease law?"

 

In addition, it was revealed that Song Young-gil's middle school classmate, who he said was "a revolutionary idea to solve the housing problem at once," had intellectual property (IP) as the first planner for this project. There is no point,” he said.

 

Meanwhile, spokeswoman Ahn Byung-gil said, "In the four years of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apartment prices in Seoul rose by a whopping 86.5 percent."

 

Ahn Byung-gil, spokesperson for People's Strength, said, "All of this is due to the government's lost trust in real estate measures." He emphasized, "Even now, we need to stabilize the real estate market with proper supply measures."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