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코리아 세일 페스타’ 흥행 부진의 내막“정부·소비자·업계 모두 관심없는 깜깜이 행사?”지난 9월28일 개막한 국내 최대 쇼핑관광축제인 ‘코리아세일페스타’는 정부가 미국의 블랙프라이데이를 본떠 만든 ‘유통활성화’ 행사다. 이 행사는 10월의 마지막 날인 31일까지 지속되며, 다양한 업체가 참여해김범준 기자 [2017.09.29 15:35]메인사진


제약회사와 엮인 그 많은 의사들은 무엇을 하는가?덴마크 왕립병원 수석내과의사 대폭로! 거대 제약회사의 살인적 조직범죄 실상제약업계의 리베이트 제공은 규제가 느슨한 탓에 말 그대로 관행이 되어 있다. 로비를 통해 규제를 느슨하게 만들거나 유지할 수 있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무엇보다 리베이트 제공으로 얻는 이득이 벌금이나 과징금에 비해 월등히 크고, 김혜연 기자 [2017.09.29 15:25]메인사진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엮어가는 삼성전자 ‘열린 혁신’ 이모저모5개 조직 2000명 인간중심 기술 트렌드 찾아 구슬땀삼성전자는 의심할 여지 없는 ‘기술 분야 글로벌 선두주자’다. 하지만 글로벌 기업 간 경쟁은 여전히 치열하고 후발 주자들은 신기술로 무장, 끊임없이 도전장을 내민다. 삼성전자가 지금의 자리에 안주하지 않고 부단히 미래김혜연 기자 [2017.09.29 15:24]메인사진


이명박 죽음의 유산 ‘4대강 사업’MB 최대 역점사업…“가카의 거짓된 물 사랑”‘4대강 사업’은 이명박 정부시절 가장 역점적으로 밀어붙였던 사업이다. 때문에 이 사업을 반대해왔던 수많은 목소리는 묵살됐고 심지어는 ‘종북세력의 선동’이라고 매도되기까지 했다. 당시 정부는 국민들의 눈김범준 기자 [2017.09.29 15:06]메인사진


김광석 죽음 둘러싼 ‘서해순 미스터리’부녀의 비극적 사망…“그의 부인이 수상하다?”‘가객’으로 불리며 한국 포크송의 마지막 전성기를 이끌었던 고 김광석이 최근들어 거론되는 시간이 부쩍 늘었다. 본인의 죽음은 물론, 딸 김서연 양의 죽음과 관련한 의혹들이 수면 위로 떠올랐기 때문이다. 이는 대체로 고김범준 기자 [2017.09.29 14:51]메인사진


대한민국 청년, 미래 비전 사라진 연유취업 어렵고, 창업 힘들고…‘사라진 청년 일거리’실업률은 현재 경제 현주소를 드러내는 중요한 경제지표 역할을 한다. 일할 의사와 능력이 있는데도 일자리가 없어서 놀고 있는 사람들을 뜻한다. 이같은 실업자가 ‘정부 추산’ 100만 명이 넘었다. 문제는 이 정부 추산은 사김범준 기자 [2017.09.29 14:35]메인사진


몰락은 필연, ‘유신의 유산’ 박근혜공주로 살아오다 여왕이 된 ‘혼군의 정점’박근혜 전 대통령의 선고가 다가온 가운데, 검찰이 구속영장을 연기하는 등 바쁘게 움직이고 있다. 하지만 박 전 대통령은 특유의 불통으로 여전히 자신의 죄가 없다는 태도로 일관하고 있다. 뻔뻔하기까지 한 박 전 대통령은 공주로 살아김범준 기자 [2017.09.29 14:32]메인사진


무한매력 갖춘 미녀 여배우, ‘임윤아’“윤아 만의 매력이 있는 배우가 목표에요”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임윤아가 ‘왕은 사랑한다’를 통해 국내 첫 사극에 도전, 맞춤옷을 입은 듯한 열연을 펼치며 호평 받았다. 지난 9월19일 종영한 MBC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는 매혹적인 아름다움 이면에이남경 기자 [2017.09.29 14:25]메인사진


면세업계, ‘제도 개선 방안’ 불만 높은 사정“공정성 높아지는 건 OK…경영난은 어떻게?”지난 정부 당시 불거진 ‘면세점 특혜 논란’은 우리사회에 또 다른 ‘청탁 문화’의 경종을 알렸다. ‘최순실 면세점 스캔들’로 인해 일부 업체들이 그 특혜에 이득을 봤다는 정황이 쏟아져 나오자, 특허 제도 개선 문제가 수김범준 기자 [2017.09.29 14:19]메인사진


한국 현대사 어둠의 상징, 김기춘일관된 ‘조작의 삶’…“민주탄압 NO.1 전문가”수많은 악행 의혹을 뒤집어 쓰고도 단 한번도 제대로된 처벌을 받은 적이 없는 ‘법꾸라지의 원조’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지난 재판에서 징역 3년을 받아 옥살이를 하고 있다. 바로 ‘박근혜 게이트’ 특검이김범준 기자 [2017.09.29 14:13]메인사진


‘예술과 대중’ 소통의 축제 ‘연희동 아트페어 2017’상류층의 비싼 취미?…“미술작품 특가세일!”일반 대중들에게서 예술 작품이란 ‘어렵고 비싸다’라는 생각이 대다수다. 실제로 예술작품들은 ‘예술가’들과 ‘윗 분’들의 고상한 취미생활 이라는 인식이 박혀있다. 이에 최근에는 수많은 예술가들이 대중들과 소통하려 김범준 기자 [2017.09.29 13:27]메인사진


이재현 회장, ‘월드베스트 CJ’ 자신하는 이유국가보국 정신…“사업으로 국가사회 기여 합시다”지난 5월, 4년 여 만에 경영일선에 복귀한 이재현 회장의 일성은 ‘월드베스트 CJ’였다. 세계진출을 활발히 해서, 2030년 까지 세계최고급 기업으로 만들겠다는 그의 목표인 것이다. 이에 CJ는 적극적인 M&A행보를 보이며, 세계 시장 공김범준 기자 [2017.09.29 13:14]메인사진


논란의 화폐, 최고액권 ‘5만원’도안논란부터 지하경제까지…“그래도 지금은 대세!”지난 2009년 첫 발행되어 사용되기 시작한 ‘5만원 권’이 지금까지 80조원이나 발행됐다. 발행이후 우리나라 최고액권으로 특수한 지위를 누려온 5만원 권은 발매 당시부터 다양한 논란이 있어왔다. 주요한 현금 비자금 화폐로김범준 기자 [2017.09.29 11:25]메인사진


알고 보면 생활 필수품 ‘체온계’몸의 이상 알리는 체온…“열 알아야 병 다스린다”열은 몸의 이상을 알리는 신호다. 몸에 이상이 생겼을 때 몸을 지키기 위해서 나는 것으로 병의 치료를 위해 꼭 필요하다. 의학적으로 열은 염증, 세균, 감염, 신경계장애 및 탈수 등에 반응하여 심부체온이 상승된 것이라고 정의한다. 우김범준 기자 [2017.09.25 14:22]메인사진


정치권 의혹 끝판왕 ‘돈의 신, 이명박’ - 3천문학적 손해 ‘자원외교’…“단순한 투자 실수일까?”이명박 정권 시절에 이뤄진 ‘자원외교’는 4대강에 쏟아 부은 22조를 가볍게 뛰어넘을 수도 있는 천문학적인 손해가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 일각에서는 50조원이 넘는 손실을 예상 할 정도로 심각한 혈세 낭비를 한 셈이 김범준 기자 [2017.09.22 14:44]메인사진


박원순 서울시장, ‘이명박 저격수’ 나선 내막 10여 년 지속된 ‘제압 대상 박원순’…“이젠 MB 벌 받을 차례”현직 서울시장이 전직 서울시장이자, 전직 대통령을 고소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이명박 전 대통령을 ‘박원순 제압 문건’의 작성 배후로 지목하며 법적 책임을 물은 것이다. 이는 국정원 TF 등 각종 조사에서 김범준 기자 [2017.09.22 14:35]메인사진


[빚 넘치는 사회] ‘돈 갚을 능력’ 양극화 심화 된 내막위기의 저소득층…“저금리 대출은 어디 갔니?”우리나라의 가계부채상황이 나날이 심각해 지고 있다. 전체 가계부채(가계신용 기준)는 2분기 말 1388조3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4% 증가한 것이다. 증가율이 전년동기(11.1%)에 비해 조금 낮아졌지만 예년 수준(2012~2014년 평균김범준 기자 [2017.09.22 14:28]메인사진


태극기는 ‘박근혜·자유한국당’ 만의 것인가?‘평화의 상징’에서 ‘친박의 상징’으로…‘수난의 태극기’지난 대통령 박근혜 탄핵정국 당시 전국을 뜨겁게 달궜던 촛불집회는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상징하는 하나의 모습이 되었다. 비록 반세기가 조끔 넘는 짧은 민주주의 공화국이지만, 세계역사에 빛나는 ‘평화시위’를 연출한 것이다. 그런김범준 기자 [2017.09.22 14:19]메인사진


암 완치? 보다 더욱 중요한 ‘암 관리’생존자들에게 남은 숙제…“다양한 합병증을 예방하자”암 환자들에게 암 치료를 끝내는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다. 암치료를 끝낸 이들, 즉 항암치료가 종료된 환자를 흔히 ‘암 생존자’라고 부른다. 암 생존자는 좁은 의미에서는 치료가 종결되어 질병이 없는 상태의 환자를 말김범준 기자 [2017.09.22 14:18]메인사진


최태원 SK의 신의 한 수, ‘도시바 인수전’뚝심의 역전 승리…“반도체 산업 도약 시작한다”최태원 회장의 무모한 듯했던 뚝심이 성공했다. 일본 전자기업 도시바의 반도체 부분 인수전에 뛰어들었던 SK하이닉스가 최종협상자에 선정된 것이다. 물론 컨소시업 형태로 참여하면서 경영권은 얻지 못했지만, 각종 기술협약 등으로 시김범준 기자 [2017.09.22 14:12]메인사진


12345>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