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장영일 “북한의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 ‘어느 날 문득 곁에 다가올 것은 평화’가 아니라 ‘언터처블 핵국가 북한’”

“순항미사일도 핵 장착이 가능한 것으로 결론이 났다, 그래서 두렵다”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2/01/06 [18:03]

본문듣기

가 -가 +

 

▲ 북한 조선중앙TV는 지난 5일 국방과학원이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6일 보도 했다. (사진=조선중앙TV 캡처) 2022.01.06.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장영일 국민의힘 선대본부 상근부대변인은 오늘 6일 논평에서 “북한의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발사, ‘어느 날 문득 곁에 다가올 것은 평화’가 아니라 ‘언터처블 핵국가 북한’이다”고 밝혔다.

 

장영일 상근부대변인은 “북한은 6일, 어제 발사한 미사일은 극초음속 미사일이고, 목표고도 120km를 측면기동해 700km에 설정된 표적에 오차 없이 명중했다고 밝혔다”면서 “북한이 뭘 쐈는지도 몰라 탄도탄 추정 발사체로 얼버무리고 그 흔한 백브리핑조차 생략한 합참의 무능과 무지를 마치 비웃기라도 하는 듯하다”고 덧붙였다.

 

또한 장영일 상근부대변인은 “매주 개최되고, 대통령은 참석 대상도 아닌 NSC 상임위를 열면서 ‘긴급’이라고 호들갑을 떨었지만, 결과는 예상대로 탄도탄 아닌 ‘발사체’, 도발 아닌 ‘우려’라며 북한 눈치를 보는 청와대의 뒤통수를 친 것에 다름 아니다”라면서 “북한은 작년 9월 28일에 이어 100일 만에 두번째 극초음속 미사일을 발사했다”라며 “당시엔 속도가 마하 2.5정도라며 미완의 시도라고 평가 절하됐지만 북한은 결국 국제사회를 깜짝 놀라게 했다”고 전했다.

 

이에 장영일 상근부대변인은 “극초음속 미사일은 방어가 거의 불가능한 게임 체임저로, 북한의 극초음속 미사일 개발은 곧 우리 방공망의 완전 무력화를 의미한다”면서 “북한이 이번에 소개한 두 가지 신기술도 이목을 끈다”라며 “연료 앰플화는 고체연료와 같이 미사일 발사 직전에 바로 장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장영일 상근부대변인은 “사전 포착이 어려워진다는 이야기다”면서 “측면기동은 목표 고도에서 수평으로 비행하면서 좌우로 변칙기동이 가능하다는 것으로 요격은 엄두도 내지 못하게 된다”며 “북한은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 발사가 ‘제8차 노동당 대회에서 제시된 전략무기 최우선 과업 중 가장 중요한 핵심과업 완수라는 의의를 가진다’고 평가했다”며 전했다.

 

장영일 상근부대변인은 “8차 당 대회는 김정은이 핵을 36번 강조하며 전술핵개발을 지시했던 행사다”면서 “2017년 11월 핵무력 완성을 선언한 북한이 지금껏 실전 사용이 가능한 전술핵과 이를 탑재할 첨단 미사일 개발에 온 역량을 쏟아부어 온 것”이라며 “북한의 첨단무기 개발은 늘 ‘되겠어’란 의문에서 시작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성공으로 끝이 난다”면서 “SLBM이 그랬고 북한판 이스칸데르가 그랬다”며 “순항미사일도 핵 장착이 가능한 것으로 결론이 났다. 그래서 두렵다”고 밝혔다.

 

앞서 장영일 상근부대변인은 “그럼에도 文 대통령은 종전선언 타령에 빠져 평화니 대화의 끈을 놓으면 안 된다는 잠꼬대 같은 소리만 반복하고 있다”면서 “2굴욕을 당해도 북한의 바짓가랑이라도 잡고 ‘어게인 2018’ 평화쇼를 외치고 있다”고 일침을 쏟아냈다.

 

장영일 국민의힘 선대본부 상근부대변인은 “그러나 명심하기 바란다”면서 “‘어느 날 문득 곁에 다가올 것은 평화’가 아니라 ‘언터처블 핵 국가 북한’이다”고 밝혔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ang Young-il, “North Korea’s hypersonic missile test launch, ‘untouchable nuclear power North Korea’, not ‘peace will come to you one day’”

 

 

“It has been concluded that cruise missiles can also be equipped with nuclear weapons, so I am afraid”

 

[Introduction to the case / Reporter Hong-cheol Moon] = Jang Young-il, a spokesperson for the People's Power predecessor headquarters, said in a comment on the 6th, "North Korea's hypersonic missile test-fire, 'Peace will suddenly come to you one day', not 'Untouchable North Korea' is,” he said.

 

Full-time spokesperson Jang Young-il said, "North Korea announced on the 6th that the missile launched yesterday was a hypersonic missile, and that it hit the target set at 700 km by lateral maneuvering at a target altitude of 120 km." It seems as if they are ridiculing the incompetence and ignorance of the Joint Chiefs of Staff, who pretended to be ignorant and omitted even the usual back briefing.”

 

In addition, full-time spokesperson Jang Young-il said, "It is held every week, and the president made a fuss about 'emergency' when he opened the NSC Standing Committee, which is not intended to be attended, but the result, as expected, was a 'projectile' rather than a ballistic missile, and a 'concern' rather than a provocation. “North Korea fired its second hypersonic missile in 100 days after September 28 last year,” he said. Ultimately, it surprise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he said.

 

In response, full-time spokesperson Jang Young-il said, "Hypersonic missiles are a game-changer that is almost impossible to defend, and North Korea's development of hypersonic missiles means the complete disabling of our air defense system. “The fuel ampoule can be installed right before the missile launch, just like solid fuel,” he explained.

 

Then, full-time spokesperson Jang Young-il said, “This is a story that makes it difficult to detect in advance. “It has significance in completing the most important core task among the top priority tasks for strategic weapons presented at the 8th Labor Party Congress,” he said.

 

Full-time spokesperson Jang Young-il said, “The 8th Party Congress is an event where Kim Jong-un emphasized the nuclear power 36 times and ordered the development of tactical nuclear weapons. He said, “North Korea’s development of advanced weapons always starts with the question of ‘will it work?’ but it ends in success shortly afterward. “It was concluded that cruise missiles can also be equipped with nuclear weapons. That's why I'm afraid."

 

Earlier, full-time spokesperson Jang Young-il said, "Nevertheless, President Moon is falling into the truce of the end of the war and is repeating only the sleep-talking that he should not let go of peace and dialogue." are shouting,” he said.

 

Jang Young-il, a full-time spokesperson for the People's Power predecessor headquarters, said, "But please keep in mind."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