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정호진 “ LH 투기 의혹 정부 합동조사단, 어두운 등잔 밑 모조리 전수조사 해야”

“3기 하남 신도시 사업본부장도 10억원의 투기 의혹이 드러나, LH 임직원의 투기 의혹이 접입가경”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3/04 [12:04]

본문듣기

가 -가 +

▲ 정의당 정호진 대변인.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정호진 정의당 수석대변인은 오늘 4일 브리핑에서 “LH 투기 의혹 정부 합동조사단, 어두운 등잔 밑 모조리 전수조사를 해야 한다”고 밝혔다.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LH 임직원의 투기 의혹이 접입가경 이다”라면서 “3일 국토부 자체 조사에서 LH 직원의 투기 의혹이 추가로 확인됐다”라며 “심지어 3기 하남 신도시 사업본부장도 10억원의 투기 의혹이 드러났다”면서 “집값을 잡기 위해 ‘명운을 걸겠다’던 변창흠 국토부 장관의 호언장담이 무색하게 LH 직원들은 투기에 명운을 건 것”이라며 “국민의 분노, 이루 말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투기 의혹은 LH 임직원 뿐 아니다”면서 “경기 시흥시의회의 도시 개발 등을 담당하는 상임위 소속 더불어민주당 시의원의 자녀도 신도시 계획 발표 전에 땅을 구입했다”라며 “상가 분양권을 받을 자격을 얻었다니 엄마 찬스로 땅 짚고 헤엄쳐 한 몫 챙긴 것”이라며“ 더불어민주당 소속 성장현 용산구청장 등 투기 의혹이 제기된 지자체장이 한 둘이 아니다”고 날을 세웠다.

 

한편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오늘 정부 합동조사단이 발족해 국토부와 LH, 지자체에 대한 전수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라면서 “이것으로는 부족하다”면서 “개발정보가 집중되거나 손쉽게 개발 정보에 접근할 수 있는 모든 공직자도 예외가 되어서는 안된다”며 “어두운 등잔 밑을 제대로 밝히기 위해 청와대, 국회 그리고 지자체장 및 지방의회 등 관련 당사자들에 대한 전수조사가 필요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정부의 주택정책에 대한 국민적 신뢰 기반 흔들리고 있다”면서 “이대로 간다면 정부 주도의 주택 정책은 모래 위에 지은 집이 될 뿐이다”라며 “어두운 등잔 밑을 향한 투기와의 전쟁을 확실하게 진행돼야 한다”며 “국민적 공분을 생각한다면 생색내기로 그쳐서는 절대 안된다”고 꼬집고 나섰다.

 

아울러 정호진 정의당 수석대변인은 “공직자 이해충돌 방지법은 아직도 국회 문턱을 넘지 못하고 있다”라면서 “먼지만 쌓이다가 지난 달 말이 돼서야 소관 상임위 소위에 상정 됐다”면서 “투기 의혹에 핏대를 세우면서 정작 국회가 해야 할 일, 공직자의 이해충돌은 손 놓고 있었던 것”이라며 “국회가 내로남불식의 망상에 빠진 것이 아니라면 거대양당은 이해충돌 방지법을 더 이상 미뤄서는 안된다”고 강조하며 서두를 것을 촉구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g Ho-jin “LH speculation suspicion, government joint investigation team, under the dark lamp must be thoroughly investigated”

 

“The 3rd Hanam New Town Business Headquarters also revealed suspicions of 1 billion won speculation, and LH executives and employees are suspicious of speculation.”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Jeong Ho-jin, chief spokesman for the Justice Party, said at a briefing on the 4th, "The government joint investigation team on alleged speculation of LH should do a full investigation under the dark lamp."

 

Senior spokesman Ho-jin Chung said, “The allegations of speculation by LH executives and employees are inexorable.” “In an investigation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on the 3rd, an additional suspicion of speculation by LH employees was confirmed. The suspicion was revealed.” He added, “The anger of the people, it cannot be said that the anger of the people, it is impossible to say that the rant of the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by Byun Chang-heum, who said,'I will bet my luck' to get the price of the house, was overshadowed by the LH staff. .

 

However, Chief Spokesperson Jeong Ho-jin said, “The allegations of speculation are not only LH employees.” “The children of the Democratic Party's city council member, who belong to the standing committee in charge of urban development of Siheung City Council in Gyeonggi Province, also purchased the land before the announcement of the new city plan. It was a mother's chance to get the money and swim to get a share,” he said. “There are not one or two of the local government heads who have raised suspicions of speculation such as Yongsan-gu, the head of the Democratic Party’s Gyeonggi Province.

 

Meanwhile, Chief Spokesperson Jeong Ho-jin said, “Today a joint government investigation team will be launched to conduct a thorough investigation on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LH and local governments.” “This is not enough.” “Development information is concentrated or development information is easily accessible. All public officials who are there should not be exceptions," he said. "To properly light up the underneath the dark lamp, a thorough investigation of the relevant parties such as the Blue House, the National Assembly, and the heads of local governments and local councils is necessary."

 

Accordingly, Chief Spokesperson Jeong Ho-jin said, “The foundation of public trust in the government’s housing policy is shaking.” “If it goes like this, the government-led housing policy will only be a house built on the sand.” “The war against speculation under the dark lamp will surely end. It must be done,” he said, saying, “If you are thinking about public sympathy, you should never stop thinking about it.”

 

In addition, Jeong Ho-jin, chief spokesman for Justice Party, said, “The law to prevent conflicts of interest for public officials has not yet crossed the threshold of the National Assembly.” “What to do, the conflict of interests of public officials was let go,” he said, stressing that “unless the National Assembly has fallen into a delusional delusion, the large two parties should not postpone the conflict-of-interest prevention law any more,” he urged them to hurry.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