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신영대 “국민의힘은 4차 재난지원금 추경안 처리에 적극 협조해야 할 것”

“지금 가장 중요한 것은 ‘민생’이다”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3/02 [14:09]

본문듣기

가 -가 +

▲ 더불어민주당 신영대 대변인. 2020.04.16.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신영대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오늘 2일 오전 현안 서면브리핑에서 “국민의힘은 4차 재난지원금 추경안 처리에 적극 협조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영대 대변인은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28일 고위당정협의를 통해 코로나19 피해 지원을 위한 4차 재난지원금 규모를 본예산 4조 5천억 원을 포함하여 19조 5천억 원으로 확정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신영대 대변인은 “장기화된 코로나로 인한 국민 고통을 덜어드리기 위해 ‘더 넓게, 더 두텁게, 더 신속하게’라는 원칙에 충실하고 아울러 사각지대를 최소화 하는 방향으로 추경안을 편성할 예정이다”라며 “여기에 공과금 부담완화를 위한 전기요금 감면과 특수형태고용종사자, 프리랜서 노동자, 법인택시기사, 돌봄서비스 종사자, 노점상, 저소득 대학생 등도 지원하기로 했다”며 “이번 4차 재난지원금이 국민의 절박함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하지만 신영대 대변인은 “국민의힘은 국민 고통은 외면한 채 그저 ‘선거용’이라는 딱지 붙이기에만 여념이 없다”라면서,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4차 재난지원금 협의를 두고 “문재인식 포퓰리즘 완성 단계, ‘닥치고 더더더’”라는 원색적 비난을 내놓으며, ‘닥치고 돈을 풀면 풀수록 표가 된다’ 말도 덧붙였다고 꼬집었다.

 

또한 신영대 대변인은 “국민의힘은 코로나19 속 국민의 절규는 들리지 않는 모양이다”면서 “민생은 안중에도 없는 것 같다”며 “모든 것이 선거용 ‘매표 행위’로 연결 짓는 국민의힘의 조악함이 참으로 개탄스럽다”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신영대 대변인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세계 주요국들은 적극 재정으로 위기에 대응하고 있다”면서 “정부가 재정지원을 적극적으로 하지 않는다면 결국 가계가 무너진다”라며 “이를 되살리기 위해서는 더 큰 재정이 들어갈 수 있다는 사실을 국민의힘이 모를 리 없다”며 “그러나 국민의힘의 말대로 선거를 앞두고 있기 때문에, 국민을 위한 어떠한 지원도 하지 않는다면, 그것은 정부의 역할을 포기하는 것”이라고 반박했다.

 

신영대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국민의힘에 다시 한 번 강조한다”라면서 “4차 재난지원금 지원을 폄훼하지 말고 국민 고통 최소화를 위해 적극 협조해 주십시오”라며 “지금 가장 중요한 것은 ‘민생’이다”며 “ 오는 4일 추경안이 국회에 제출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은 국민께 약속드린 것처럼, 국민 생활 안정을 위해 최대한 신속하게 추경안을 처리하겠다고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Youngdae Shin “The power of the people should actively cooperate in the process of the 4th disaster subsidy supplementary bill.”

 

“The most important thing right now is'minseng'”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Shin Young-dae, a spokesman for the Democratic Party, said in a written briefing on the current issue on the morning of the 2nd, "the power of the people will have to actively cooperate in the handling of the 4th disaster subsidy supplement.

 

Spokesman Shin Young-dae added, “In addition, the Democratic Party confirmed the scale of the 4th disaster subsidy to support Corona 19 damage to KRW 19 trillion, including KRW 4.5 trillion in this budget, through a high-ranking party-political consultation on the 28th.”

 

In response, Shin Young-dae spokesman said, “To alleviate the public suffering from the prolonged corona, we will faithfully adhere to the principle of'broader, thicker, and faster', and plan to organize additional supplementary bills in the direction of minimizing blind spots." To alleviate the burden of utility bills, we decided to support the reduction of electricity bills, special types of employment workers, freelance workers, corporate taxi drivers, caring service workers, street vendors, and low-income college students. I hope this helps.”

 

However, a spokesman at Shin Young-dae said, “The power of the people is ignoring the pain of the people, and he is only devoted to labeling it as'election use'.” 'Shut up and more and more'”, he pointed out that he added,'Shut up and release the money, the more the ticket becomes.'

 

In addition, spokesman Shin Young-dae said, “The power of the people seems to be inaudible to the people’s scream in Corona 19. It is truly deplorable”, raising the voice of criticism.

 

Meanwhile, spokeswoman Shin Young-dae said, “To overcome the Corona 19 crisis, major countries around the world are actively responding to the crisis with fiscal support.” “If the government does not actively provide financial support, the households will eventually collapse. “However, as the people’s strength says, the election is ahead, so if we do not provide any support for the people, it is to give up the role of the government.”

 

Shin Young-dae, a spokesman for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said, “I emphasize once again on the strength of the people.” “Please do not undermine the 4th disaster subsidy and actively cooperate to minimize the suffering of the people.” “The most important thing right now is'public welfare'.” On the 4th, an additional bill will be submitted to the National Assembly.”

 

In addition, as promised to the people, the Democratic Party said that it would deal with the supplementary bill as quickly as possible to stabilize people's lives.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