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현대자동차그룹, 도심항공모빌리티부문에 벤 다이어친 최고기술책임자 영입

인류의 이동 경험을 변화시킬 수 있는 뛰어난 인재와 기술을 갖춘 회사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2/24 [15:44]

본문듣기

가 -가 +

▲ 현대자동차그룹이 도심항공모빌리티부문에 벤 다이어친을 최고기술책임자로 영입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은 도심항공모빌리티(UAM)부문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고 기체 개발 및 선행 연구개발 업무를 이끌 최고기술책임자(CTO, Chief Technology Officer)로 벤 다이어친(Ben Diachun)을 영입한다고 24일 밝혔다.

벤 다이어친 최고기술책임자는 캘리포니아에 위치한 항공우주 산업 스타트업 회사인 오프너(Opener)에서 최고경영자(CEO, chief executive officer)로 활약한 바 있으며 혁신적인 항공기와 우주선을 개발 및 제조하는 스케일드 콤포짓(Scaled Composites)에서 최고경영자 및 고위 기술직을 역임했다.

벤 다이어친 최고기술책임자는 약 20년간 항공우주 관련 기술 개발 경험을 갖춘 인재로 최초의 민간 유인 우주선인 스페이스쉽원(SpaceShipOne)과 개인용 전기 항공기인 블랙플라이(BlackFly) 등 16대의 획기적인 항공기를 개발하는 데 역할을 하기도 했다.

벤 다이어친 최고기술책임자는 “현대차그룹은 인류의 이동 경험을 변화시킬 수 있는 뛰어난 인재와 기술을 갖춘 회사”라며 “현대차그룹에 합류하게 돼 영광”이라고 밝혔다.

현대차그룹 신재원 사장(UAM 사업부장)은 “벤 다이어친 최고기술책임자가 현대차그룹과 함께하게 돼 기대가 크다”며 “그동안 쌓아온 그의 개발 경험은 앞으로 가장 혁신적인 도심항공모빌리티를 개발하고 상용화하고자 하는 우리의 목표 달성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2020년 CES에서 미래 이동성 혁신을 위해 도심항공 모빌리티사업에 활용할 비행체 비전 콘셉트 ‘S-A1’을 공개한 바 있으며 벤 다이어친 최고기술책임자 영입으로 기체 개발 및 핵심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해 2028년까지 도심항공모빌리티 시장에 진입할 계획이다.

벤 다이어친 최고기술책임자는 미국 스탠퍼드 대학교에서 항공 우주학 석사 학위, 퍼듀대학교에서 기계공학 학사 학위를 받았으며 실험항공기협회(EAA, Experimental Aircraft Association) 이사회 이사로 활동하며 퍼듀대학교의 항공 우주학 학부의 산업 고문을 맡고 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Hyundai Motor Group's Chief Technology Officer, Ben Dyerchin Appointed for Urban Aerospace

 

A company with outstanding talent and technology that can transform human mobility experiences

 

[Introduction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The Hyundai Motor Group is the Chief Technology Officer (CTO) who will strengthen technological competitiveness in the urban aviation mobility (UAM) sector and lead the development of aircraft and advanced R&D. Ben Diachun) announced on the 24th.

 

Ben Dyerchin was the chief executive officer at Opener, a California-based aerospace industry startup company, and Scaled Composite, which develops and manufactures innovative aircraft and spacecraft. Scaled Composites), served as Chief Executive Officer and Senior Technical Position.

 

Chief Technology Officer Ben Dyerchin is a talented person with about 20 years of experience in aerospace-related technology development. He is dedicated to developing 16 breakthrough aircraft, including SpaceShipOne, the first civilian manned spacecraft, and BlackFly, a personal electric aircraft. It also played a role.

 

"Hyundai Motor Group is a company with outstanding talents and technologies that can change the human mobility experience," said Ben Dyerchin, chief technology officer. "It is an honor to join the Hyundai Motor Group."

 

Hyundai Motor Group President Jae-Won Shin (UAM Division Head) said, “We are very excited to have Ben Dyerchin's Chief Technology Officer with Hyundai Motor Group.” I am sure it will be of great help in achieving the goal.”

 

Meanwhile, at CES in 2020, Hyundai Motor Group unveiled the vision concept'S-A1', which will be used in the urban aviation mobility business for future mobility innovation, and has spurred the development of the aircraft and core technology by recruiting the Chief Technology Officer of Ben Diachin. It plans to enter the urban aviation mobility market by 2028.

 

Chief Technology Officer Ben Dyerchin holds a master's degree in aerospace from Stanford University in the U.S. and a bachelor's degree in mechanical engineering from Purdue University, and serves on the board of the Experimental Aircraft Association (EAA) as an industrial advisor to the Department of Aerospace Studies at Purdue University. In charge.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