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배우 최예빈, 안방극장 신고식 이어 광고계 러브콜까지 ‘라이징 스타’ 등극

감각적인 포즈와 강렬한 눈빛으로 시크한 컨셉을 스타일리시하게 표현

박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21/02/22 [12:45]

본문듣기

가 -가 +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최예빈이 패션 브랜드의 뮤즈로 발탁됐다.

 

지난 SBS ‘펜트하우스1’에서 ‘하은별’ 역을 맡아 신인답지 않은 섬세한 캐릭터 표현력으로 첫 드라마 신고식을 성황리에 마치며 라이징 스타로 등극한 배우 최예빈이 프리미엄 빈티지 브랜드 버커루의 2021년 S/S 시즌 모델로 활동하며 더욱 다채로운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평소 청순한 미모로 화제를 모았던 최예빈은 함께 공개된 화보 속 강렬한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반전 매력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스모키 메이크업도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는 그녀는 감각적인 포즈와 강렬한 눈빛으로 시크한 컨셉을 스타일리시하게 표현해내며 색다른 변신을 선보여 시선을 모으고 있다.

 

실제 현장에서도 최예빈은 생글생글한 미소로 친근한 모습이지만 카메라 앞에선 180도 변하는 표정과 현장을 압도하는 우월한 분위기로 완성도 높은 컷들을 탄생시키며 관계자들의 감탄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이에 작은 얼굴에 큰 눈망울이 돋보이는 미모는 물론, 큰 키와 늘씬한 몸매로 우월한 비주얼을 자랑하는 최예빈이 앞으로 브랜드의 뮤즈로 활동하며 어떤 폭발적인 시너지를 만들어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 = 버커루>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