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현대자동차, ‘더 뉴 코나’ 2.0 가솔린 모델 출시

새롭게 선보임으로써 고객의 선택권을 확대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1/14 [10:21]

본문듣기

가 -가 +

▲ 현대자동차 더 뉴 코나 2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현대자동차가 ‘더 뉴 코나’ 2.0 가솔린 엔진 모델을 라인업에 추가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14일(목) 밝혔다.

더 뉴 코나는 2020년 10월 가솔린 1.6 터보 모델과 1.6 하이브리드 모델, N 라인을 출시한 바 있으며 이번에 2.0 가솔린 모델을 새롭게 선보임으로써 고객의 선택권을 확대했다.

새롭게 추가된 더 뉴 코나 2.0 가솔린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2.0 자연흡기 가솔린 엔진에 스마트스트림 IVT(무단변속기)를 탑재함으로써 149마력(ps)의 동력성능 및 13.6km/l의 복합연비(16인치 타이어, 2WD 기준)달성과 함께 부드러운 주행감을 완성해낸 것이 특징이다.

더 뉴 코나 2.0 가솔린 모델의 가격은 △스마트 1962만원 △모던 2175만원 △인스퍼레이션 2648만원이다(개별소비세 3.5% 기준). 이는 기존 1.6 가솔린 터보 모델 대비 약 70만원가량 저렴한 금액으로 고객들이 우수한 상품성을 갖춘 더 뉴 코나를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게 됐다.

여기에 더 뉴 코나 2.0 가솔린 모델은 저공해자동차 제3종으로 배출가스 허용기준을 충족해 공영주차장 요금 50%(수도권 기준) 및 전국 14개 공항주차장 요금 20% 감면 등 자동차를 운행할 때 발생되는 비용의 할인혜택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지방자치단체별 상이). 현대차는 더 뉴 코나 2.0 가솔린 판매개시에 맞춰 다양한 출시기념 이벤트를 진행한다.

먼저 더 뉴 코나 시승 및 가망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용 방향제 및 문콕방지 도어가드 세트 등의 차량용 아이템을 선물한다.

여기에 민첩함의 대명사인 코나를 동경하는 TV광고 속 거북이 캐릭터를 적용함으로써 코나 특유의 날렵한 상품성을 재치 있게 담아냈다(자세한 내용은 전국 현대자동차 시승센터 문의).

또한 더 뉴 코나 출고 고객 중 현대 디지털키 앱 회원 400명을 선정해 디지털키 공유 기능을 활용해 차량을 비대면으로 수령한 후 세차 이후에 다시 고객에게 전달해주는 ‘픽업 앤 세차’ 서비스 이용 쿠폰을 증정한다.

현대차는 부드러운 주행성능을 원하는 고객 목소리를 적극 반영해 기존 북미에서만 선보였던 코나 2.0 가솔린 모델의 국내 출시를 결정했다며 고객에게 높은 만족감을 선사하는 더 뉴 코나의 상품성을 그대로 이어받은 2.0 가솔린 모델이 고객의 세심하고 다양한 요구를 완벽하게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더 뉴 코나 2.0 가솔린 모델뿐만 아니라 연내 고성능 N도 출시함으로써 더 뉴 코나의 다채로운 라인업을 완성하고 강력한 주행성능을 원하는 고객들의 입맛까지 충족시킨다는 계획이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Hyundai Motor Company launches'The New Kona' 2.0 gasoline model

 

Expanding customer options by introducing new products

 

[Introduction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ol] = Hyundai Motor Company announced on the 14th (Thursday) that the “The New Kona” 2.0 gasoline engine model was added to the lineup and started to be sold in earnest.

 

The New Kona launched the gasoline 1.6 turbo model, the 1.6 hybrid model, and the N line in October 2020, and this time, the 2.0 gasoline model was introduced to expand customer options.

 

The newly added The New Kona 2.0 gasoline model is equipped with a SmartStream IVT (Stepless Transmission) in a SmartStream 2.0 naturally aspirated gasoline engine, which provides a power performance of 149 horsepower (ps) and a combined fuel economy of 13.6 km/l (16-inch tires, 2WD). It is characterized by achieving a smooth driving feel along with the achievement.

 

The price of The New Kona 2.0 gasoline model is △Smart 19.62 million won △Modern 21.75 million won △Inspire 26.4 million won (based on 3.5% individual consumption tax). This is about 700,000 won cheaper than the existing 1.6 gasoline turbo model, and customers can purchase The New Kona with excellent marketability at a more reasonable price.

 

In addition, The New Kona 2.0 gasoline model is a third type of low-emission vehicle and meets the emission standards, and costs incurred when operating a car, such as 50% of public parking fees (based on the metropolitan area) and 20% reduction in fees for 14 airport parking lots nationwide. You can receive additional discount benefits (varies by local government). Hyundai Motor Company is holding various launching events in line with the start of sales of The New Kona 2.0 gasoline.

 

First, the New Kona test-drives and prospective customers are presented with vehicle items such as air fresheners for vehicles and door guard sets to prevent doorcocks.

 

Here, the turtle character in a TV commercial admiring Kona, a synonym for agility, was applied to tactfully capture Kona's unique agile merchandise (for more information, contact Hyundai Motors test drive centers nationwide).

 

In addition, 400 Hyundai Digital Key App members are selected among the customers from The New Kona, and receive coupons for use of the'Pick-Up & Car Wash' service, which are delivered to customers after non-face-to-face use of the digital key sharing function. do.

 

Hyundai Motors decided to launch the Kona 2.0 gasoline model, which was only introduced in North America, in Korea by actively reflecting the voices of customers who want smooth driving performance, and the 2.0 gasoline model inherited the marketability of The New Kona, which provides high satisfaction to customers. It is said that it will perfectly satisfy the meticulous and diverse needs.

 

Meanwhile, Hyundai Motor Company plans to complete The New Kona's diverse lineup by releasing not only the New Kona 2.0 gasoline model, but also high-performance N within this year, and to satisfy the tastes of customers who want strong driving performance.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