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조혜민, “김병욱 의원의 성폭행 의혹과 탈당, 국민의힘 '꼬리자르기' 무책임할 뿐”

“국민의힘은 김병욱 의원을 공천한 정당, 탈당했다고 다 해결된 문제가 아니라는 점”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1/01/08 [17:32]

본문듣기

가 -가 +

▲ 인턴 비서 성폭행 의혹으로 국민의힘을 탈당한 무소속 김병욱 의원이 8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김 의원은 성폭행 의혹을 제기한 가세연의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내일 고소장을 제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동취재사진) 2021.01.08.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조혜민 정의당 대변인은 오늘 8일 브리핑에서 “김병욱 의원의 성폭행 의혹과 탈당, 국민의힘 '꼬리자르기' 무책임할 뿐”이라고 밝혔다.

 

조혜민 대변인은 “참담하다”면서 “잇따른 남성정치인들의 성폭행 의혹과 사건에 어디까지 실망해야 할지 감도 오지 않는다”라며 “이 뿐만이 아니다”라면서 “의혹만 생기면 탈당으로 ‘꼬리자르기’하는 정치인과 정당의 행태에 허탈하기 그지 없다”고 덧붙였다.

 

조 대변인은 “지난 6일, 김병욱 국민의힘 의원에 대한 성폭행 의혹이 제기되었고 어제 김병욱 의원은 탈당 의사를 밝혔다”라며, 이에“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는 긴급 회의를 소집했다가 김병욱 의원이 탈당 의사를 밝히자 마치 기다렸다는 듯이 회의를 취소했다”며 “논의 대상과 상황 자체가 없어졌다는 것”이라고 날을 세웠다.

 

또한 조혜민 대변인은 “국민의힘은 김병욱 의원을 공천한 정당이다”면서 “‘탈당했으니 우리와 무관하다’라며 등 돌리지 말고 책임있는 정당으로서의 모습을 보여야 한다”라며 “탈당했다고 다 해결된 문제가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밝힌다”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Cho Hye-min, "Rep. Kim Byeong-wook's sexual assault suspicion and withdrawal, the people's power'cutting the tail' is irresponsible."

 

“The power of the people is that the political party that nominated Rep. Kim Byung-wook, not all solved by withdrawal.”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Jo Hye-min, a spokesman for the Justice Party, said at a briefing on the 8th, "Rep. Kim Byeong-wook's suspicion of sexual assault and withdrawal, and the people's power'cutting the tail' is irresponsible."

 

Spokesman Cho Hye-min said, "It's terrible," he said, "I can't tell how far I should be disappointed with the suspicion of sexual assault and incidents of subsequent male politicians." It's hard to collapse,” he added.

 

Spokesman Cho said, “On the 6th, a suspicion of sexual assault against Rep. Kim Byung-wook was raised, and yesterday Rep. Kim Byung-wook announced his intention to withdraw.” When he revealed his intentions, he canceled the meeting as if he had waited. “The subject and the situation itself have disappeared.”

 

In addition, spokesman Cho Hye-min said, "The power of the people is the party that nominated Rep. Kim Byung-wook." Clarify the point,” he raised the voice of criticism.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