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LG전자, LG 시네빔 레이저 4K 프로젝터 신제품 출시

홈 시네마 수요가 지속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프로젝터 구매를 고려하는 고객들이 제품 설치

박연파 기자 l 기사입력 2020/11/23 [10:14]

본문듣기

가 -가 +

▲ LG전자가 LG 시네빔 레이저 4K 프로젝터 신제품을 출시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LG전자가 고화질은 물론 편의성을 대폭 업그레이드한 LG 시네빔 레이저(Laser) 4K(모델명: HU810PW)를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LG전자는 홈 시네마 수요가 지속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프로젝터 구매를 고려하는 고객들이 제품 설치 형태에 따른 불편을 느끼는 경우가 많은 점을 감안했다. 특히 전/월세 등의 형태로 거주하는 고객의 경우에는 천장이나 벽을 뚫고 프로젝터를 고정, 설치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LG 시네빔 4K 레이저 신제품은 고객이 프로젝터를 어느 위치에 두고 보더라도 원하는 위치에 원하는 모양의 화면을 투사할 수 있는 ‘트리플 화면조정’ 기능을 탑재했다. △렌즈 방향 상·하·좌·우 조정 △최대 1.6배 화면 확대 △화면 테두리 12개 지점에서 화면을 늘리고 줄이는 기능 등이다. 트리플 화면조정 기능은 LG 시네빔 프로젝터 가운데 이번 신제품에 처음 탑재됐다.

이 기능을 활용하면 고객이 제품을 거실 구석에 놓고 맞은편 방향으로 화면을 비스듬히 투사하는 경우에도 직사각형 모양 화면을 손쉽게 만들 수 있다. 반듯한 화면을 투사하기 위해 천장에 프로젝터를 매달아 설치하거나 정확한 위치를 잡기 위해 제품을 옮기는 번거로움이 줄어든다.

어떤 공간에서도 최적의 홈 시네마 환경을 돕는 밝기 최적화 기능도 장점이다. 주변 밝기에 따라 화면 밝기를 조정하는 아이리스(Iris) 모드, 재생 중인 영상에 맞춰 광원 출력을 자동으로 조절하는 어댑티브 콘트라스트(Adaptive Contrast) 등은 시청 환경이나 콘텐츠에 최적화한 화면을 제공한다.

또 밝은 부분은 더 밝게, 어두운 부분은 더 어둡게 표현하는 HDR(High Dynamic Range)10을 개별 프레임별로 최적화해 보여주는 다이나믹 톤 맵핑(Dynamic Tone mapping) 기능을 더해 입체감 있고 선명한 화면을 구현한다.

이 제품은 4K(3,840x2,160) UHD 해상도에 200만:1 명암비를 지원한다. 밝기는 초 2700개를 동시에 켠 수준인 2700안시루멘(ANSI-Lumen)이다. 디지털영화협회(Digital Cinema Initiatives) 표준색 영역 DCI-P3를 97% 충족한다. 화면 크기는 40인치(대각선 길이 약 1m)에서 최대 300인치(대각선 길이 약 7.62m)까지 조절할 수 있어 다양한 공간에서 활용이 가능하다.

신제품은 다양한 편의 기능도 갖췄다. HDMI 2.1 포트를 적용했으며 애플 에어플레이 2(AirPlay 2)를 비롯한 화면공유는 물론 와이사(WiSA: Wireless Speaker&Audio), 블루투스 등 다양한 무선 연결 기능도 지원한다.

LG전자 독자 소프트웨어 플랫폼 webOS를 탑재, 고객은 주변 기기 연결 없이도 인터넷에 접속해 유튜브, 왓챠, 웨이브(WAVVE), 티빙(TVING) 등 다양한 콘텐츠 제공 플랫폼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LG전자는 연내 신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디자인 가구 브랜드 두닷(Dodot)의 프로젝터 전용 테이블, 왓챠 6개월 이용권 등을 무상 증정한다. 또 선착순 구매 고객 30명에게는 기본 구매 혜택에 더해 갤러리 디자인 LG 사운드 바(모델명: GX)도 추가 증정한다. 신제품의 출하가는 379만원이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손대기 상무는 “고화질은 물론이고, 어느 공간에서든 설치가 간편한 LG 시네빔 레이저 4K 신제품을 앞세워 늘어나는 홈 시네마 고객 수요를 만족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LG Electronics launches new LG Cinebeam laser 4K projector

As the demand for home cinema continues to grow, customers considering purchasing projectors install products.

 

 

[Introduction of the case / Reporter Park Yeon-pa] = LG Electronics is launching the LG Cinebeam Laser 4K (model name: HU810PW), which has greatly upgraded not only high definition but also convenience, in the domestic market.

 

LG Electronics took into account the fact that customers who are considering purchasing projectors often feel uncomfortable with the type of product installation, while demand for home cinema continues to increase.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customers residing in the form of jeon/month rent, etc., it was difficult to fix and install the projector through the ceiling or wall.

 

The new LG Cinebeam 4K laser is equipped with a'triple screen adjustment' function that allows customers to project a screen of a desired shape at a desired location no matter where the projector is placed. △ Adjustment of the lens direction up, down, left and right △ Up to 1.6 times the screen enlargement △ The function to increase and decrease the screen at 12 points on the screen border. The triple screen adjustment function was first installed in this new LG Cinebeam projector.

 

This feature makes it easy to create a rectangular screen even when a customer places the product in a corner of the living room and projects the screen obliquely in the opposite direction. It reduces the hassle of installing the projector by hanging it from the ceiling to project a flat screen or moving the product to position it correctly.

 

Another advantage is the brightness optimization function that helps an optimal home cinema environment in any space. Iris mode, which adjusts the screen brightness according to the ambient brightness, and Adaptive Contrast, which automatically adjusts the light source output according to the video being played, provide a screen optimized for the viewing environment or content.

 

In addition, a dynamic tone mapping function that optimizes and displays HDR (High Dynamic Range) 10, which expresses brighter areas brighter and darker areas darker, for each individual frame, creates a three-dimensional and clear picture.

 

This product supports 2 million:1 contrast ratio in 4K (3,840x2,160) UHD resolution. The brightness is 2700 ANSI-Lumen, which is the level of simultaneously turning on 2700 seconds. It meets 97% of the Digital Cinema Initiatives' standard color gamut DCI-P3. The screen size can be adjusted from 40 inches (about 1 m diagonal) to a maximum of 300 inches (about 7.62 m diagonal), so it can be used in various spaces.

 

The new product also has various convenience functions. It has an HDMI 2.1 port and supports various wireless connection functions such as WiSA (Wireless Speaker & Audio) and Bluetooth, as well as screen sharing including Apple AirPlay 2.

 

Equipped with LG Electronics' own software platform webOS, customers can easily enjoy various content providing platforms such as YouTube, Watcher, Wave (WAVVE), and TVING by accessing the Internet without connecting peripheral devices.

 

LG Electronics will give free gift of design furniture brand Dodot's projector table and watcher 6-month subscription to customers who purchase new products within this year. In addition, in addition to the basic purchase benefits, the gallery design LG sound bar (model name: GX) will be additionally presented to the first 30 customers who purchase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The shipping price of the new product is 3.79 million won.

 

“We will meet the growing demand for home cinema customers with the new LG Cinebeam Laser 4K, which is easy to install in any space as well as high quality,” said Son Dae-gi, managing director of LG Electronics Korea HE Marketing.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