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배우 김태우, '나를 사랑한 스파이' 출연 확정

인터폴 산업기밀국의 ‘반국장’ 역으로 활약 예고

박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20/06/29 [11:10]

본문듣기

가 -가 +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배우 김태우가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나를 사랑한 스파이’ 캐스팅을 확정 지었다.

 

‘나를 사랑한 스파이’는 비밀 많은 두 남편과 첩보전에 휘말린 한 여자의 스릴만점 시크릿 로맨틱 코미디로, 절대 함께할 수 없는 세 남녀의 기막힌 첩보전으로 웃음과 짜릿한 설렘을 선사할 예정이다. ‘더 뱅커’, ‘내 딸 금사월’ 등을 통해 감각적인 연출을 선보인 이재진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영화 ‘남산의 부장들’, ‘천문:하늘에 묻는다’, ‘밀정’ 등 굵직한 히트작을 낳은 이지민 작가가 첫 드라마를 맡아 이목이 쏠린다.

 

극 중 김태우는 인터폴 산업기밀국 아시아총괄 국장인 ‘반국장’ 역을 연기한다. 오랜 경력으로 상황과 사람을 캐치하는 능력이 동물적으로 뛰어난 경찰청 외사국의 베테랑으로 설렁설렁 농담 투의 말투에도 핵심을 꿰뚫는 힘을 가지고 있다. 전지훈(문정혁 분)과는 티격태격 하면서도 훈훈한 케미를 만들어낼 예정이라고. 이에 믿고 보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작품 속 캐릭터를 풍성하게 만드는 김태우의 활약은 물론, 그가 문정혁(전지훈 역)과 보여줄 브로맨스에도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OCN ‘블랙’, KBS ‘추리의 여왕 시즌2’, SBS ‘시크릿 마더’, tvN ‘로맨스는 별책부록’, KBS ‘조선로코-녹두전’ 등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입증했던 김태우. 최근 tvN 새 드라마 ‘철인왕후’ 캐스팅 소식 이후 MBC ‘나를 사랑한 스파이’에도 합류하며 활발한 활동을 예고하고 있는 그가 이번 작품에선 어떤 연기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나를 사랑한 스파이’는 오늘 10월 방송 예정이다.

 

<사진 = 제이와이드컴퍼니>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