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참시' 이찬원, 부모님 위한 깜짝 인간 화환 변신 '귀염뽀짝'

이찬원이 고백한 진짜 속내는 무엇일지 궁금증

박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20/06/05 [12:19]

본문듣기

가 -가 +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전지적 참견 시점’ 이찬원이 귀염뽀짝 인간 화환으로 변신한다.

 

6월 6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강영선 / 연출 노시용, 채현석 / 이하 ‘전참시’) 107회에서는 효도도 진또배기인 아들 이찬원의 모습이 공개된다. 부모님을 향한 이찬원의 애틋한 마음이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엄마 아빠는 좋겠다. 찬또배기가 아들이라서'라는 문구가 적힌 띠를 두르고 인간 화환이 된 이찬원이 담겨있다. 이 장면은 대구에 사는 부모님에게 깜짝 이벤트를 하는 이찬원의 모습을 포착한 것으로, 이찬원의 깜찍한 아이디어와 비주얼이 사진을 보는 것만으로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이날 이찬원은 매니저와 함께 꽃집을 찾았다. 이는 부모님을 위한 깜짝 이벤트를 준비하기 위해서였다. 그러나 이찬원은 꽃집에서 꽃이 아닌 화환에 두르는 띠만 샀다고 한다. 자신이 직접 인간 화환으로 변신하는 특별한 이벤트를 계획한 것이다.

 

부모님과 9개월 동안 보지 못했다는 이찬원. 언제나 밝은 미소만 보여주던 그는 매니저에게만은 숨겨둔 진심을 고백했다는 후문이다. 이에 이찬원이 고백한 진짜 속내는 무엇일지 궁금증이 커져간다.

 

이어 인간 화환으로 변신한 이찬원은 부모님과 영상 통화를 했다. 귀여운 인간 화환이 된 아들을 본 이찬원의 부모님은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또 이들의 전화는 시청자들에게 어떤 감동을 안길까. 이를 확인할 수 있을 '전참시'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아들 이찬원의 뭉클한 진심이 담긴 영상 통화는 6월 6일 토요일 오후 10시 55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107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