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출사표' 나나 박성훈, 포장마차의 연인? '러블리 케미 폭발'

여름 안방극장을 제대로 웃겨줄 준비

박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20/06/05 [12:09]

본문듣기

가 -가 +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출사표’ 나나, 박성훈의 투샷이 공개됐다.

 

오는 7월 1일 수요일 밤 9시 30분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출사표’(극본 문현경/연출 황승기, 최연수/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프레임미디어/이하 ‘출사표’)가 첫 방송된다. ‘출사표’는 구청에 굴러들어온 신박한 오피스 로코를 예고, 2020년 여름 안방극장을 제대로 웃겨줄 준비를 하고 있다.

 

앞서 ‘출사표’ 측은 남녀주인공 ‘민원왕’ 나나(구세라 역), ‘원칙주의자’ 박성훈(서공명 역)의 첫 촬영 스틸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이에 결코 평범하지 않은 두 캐릭터가 ‘출사표’에서 어떤 로맨스 케미를 선보일지 관심이 뜨거운 상황. 이런 가운데 6월 5일 ‘출사표’ 제작진이 드디어 나나와 박성훈의 투샷을 공개했다. 두 사람만의 귀엽고 유쾌한 케미가 돋보이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사진 속 나나와 박성훈은 어두운 저녁 길거리 포장마차 의자에 나란히 앉아 있다. 극중 29세인 두 사람은 팍팍한 현실 속 청춘을 대변하듯 다소 지친 표정이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두 번째 사진에서는 무언가 결심한 듯 두 사람의 눈빛과 표정에 생기가 돌기 시작한다. 마지막 사진에서는 눈을 맞추며 서로를 바라보고 있다. 나나는 활짝 미소까지 짓고 있다.

 

극중 나나와 박성훈이 분한 구세라와 서공명의 성격은 극과 극이다. 구세라는 가진 것은 없어도 할 말은 해야 하는 성격이고, 원칙주의자 서공명은 남에게 관심 따위 없는 자발적 외톨이다. 이렇게 정반대 성향의 두 사람인 만큼 만날 때마다 좌충우돌 에피소드가 폭발한다는 전언이다.

 

이와 관련 ‘출사표’ 제작진은 “우리 드라마는 구청에 굴러들어온 오피스로코다. 그만큼 남녀주인공 케미가 중요하다. 나나, 박성훈은 찰떡 같은 호흡으로 코믹과 설렘을 넘나들 것이다. 이를 위해 두 사람은 카메라가 멈출 때도 늘 서로의 캐릭터와 장면에 대해 상의하고 있다. 두 배우의 노력, 호흡으로 더욱 사랑스러운 ‘출사표’가 될 것이다.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는 민원왕 구세라(a.k.a 불나방)가 구청에서 참견도 하고 항의도 하고 해결도 하고 연애까지 하는 오피스 로코다. ‘영혼수선공’ 후속으로 7월 1일 수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프레임미디어>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