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신상출시 편스토랑' 2차티저, 이경규 정일우 진세연 스타들의 3분맛집 탄생

신개념 편의점 신상 서바이벌 프로그램

박보미 기자 l 기사입력 2019/10/16 [11:28]

본문듣기

가 -가 +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신상출시 편스토랑' 스타들의 3분 맛집이 탄생했다.

 

10얼 25일 금요일 밤 9시 45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연예계 소문난 ‘맛.잘.알(맛을 잘 아는)’ 6인의 스타들이 혼자 먹기에 아까운 필살의 메뉴를 공개, 이 중 메뉴 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승리한 메뉴가 방송 다음 날 실제로 전국 편의점에서 출시되는 신개념 편의점 신상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앞서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국민 먹방멘토 이영자와 먹방영재 윌벤져스(윌리엄-벤틀리) 형제가 만나 세대초월 먹방 대통합을 이룬 첫 번째 티저 영상을 공개해 뜨거운 화제를 불러 모았다. 국내최초 4D 미각만족 프로젝트를 예고한 ‘신상출시 편스토랑’ 첫 티저는TV 속 음식이 그저 ‘그림의 떡’이 아니라 스타들이 먹고 즐기는 음식을 시청자들도 함께 만끽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해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했다.

 

이런 가운데 10월 16일 ‘신상출시 편스토랑’의 두 번째 티저가 기습 공개됐다. 이번 티저의 주인공은 ‘맛.잘.알’ 6인 스타 중 이경규, 배우 정일우, 배우 진세연이다.

 

공개된 티저는 배고픈 진세연이 ‘편스토랑 3분 맛집’ 즉석요리를 전자레인지에 넣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딱 3분만 기다리면 되지만, 배가 고픈 진세연은 참지 못하고 3분이 되기 전 전자레인지를 열었다가 깜짝 놀라고 만다. 전자레인지 안에서 요리를 하고 있던 이경규가 버럭 화를 냈기 때문. 깜짝 놀란 진세연은 결국 3분을 기다렸다가 조리가 완료된 후 전자레인지 문을 연다.

 

그런데 깜짝 놀랄 일이 또 생긴다. 이번에는 전자레인지 안에 훈훈한 정일우가 요리를 하며 기다리고 있는 것. 이어 정일우는 완성된 맛있는 요리를 선보이며 “맛있게 먹어요”, “언제 어디서나 레스토랑이 된다. 편스토랑”이라고 말한다. 이때 화면에는 ‘스타의 초특급 레시피를 편하게 즐기자’라는 자막이 등장,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더한다.

 

‘신상출시 편스토랑’의 가장 큰 특징은 스타들이 제안한 신상 메뉴가 실제로 편의점에 출시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시청자 누구나 3분이면 닿을 수 있는 편의점으로 달려가, 스타들의 초특급 레시피가 담긴 메뉴를 맛보고 즐길 수 있게 된다. 2차 티저는 이 같은 ‘신상출시 편스토랑’만의 장점을 위트와 이경규, 정일우, 진세연의 능청스러운 예능감으로 유쾌하게 담아냈다.

 

티저가 공개될 때마다 생각지 못한 웃음은 물론 프로그램의 특징까지 보여주며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이는 ‘신상출시 편스토랑’. 30초 티저로도 이렇게 유쾌한 ‘신상출시 편스토랑’의 본방송이 궁금하고 기대된다. 한편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10월 25일 금요일 밤 9시 45분 ‘으라차차 만수로’ 후속으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2차 티저 캡처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