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우주항공 미래의 꿈을 지원

항공엔진과 엔진부품 생산현장 견학, 누리호 엔진 실물도 접해

박연파 기자 l 기사입력 2019/05/27 [15:34]

본문듣기

가 -가 +

 

▲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서 창원본사에서 열린 서울대학교 우주항공공학과 재학생 견학행사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건의내막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대표이사 신현우)는 지난 22일, 경남 창원에 위치한 본사에서 서울대 우주항공공학과 재학생 77명 및 교수 / 교직원 등 포함, 총 80여명을 대상으로 사업장 견학 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민항기 엔진 부품생산 및 군수엔진의 조립현장을 견학과 항공사업에 대한 설명이 이어졌으며, 특히, 최근 시험발사에 성공한 ‘누리호' 시험발사체 추진기관 생산 현장을 직접 둘러보며 실물을 접하는 등 학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서울대학교 항공우주공학과 학생들에게 생산 현장에서 직접 첨단 기술을 접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회사로서도 잠재적 우수인재와 교류할 수 있는 뜻깊은 행사였다"고 설명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1979년 가스터빈 엔진 창정비 사업을 시작으로 항공기 엔진 사업에 진출해 지난해까지 약 8,600대 이상의 엔진을 누적 생산한 대한민국 유일의 가스터빈 엔진 제조기업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