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오리온, ‘닥터유 단백질바’ 출시 6주 만에 100만개 돌파

헬스, 홈트레이닝족 등 규칙적으로 운동하는 소비자들에게 인기

박연파 기자 l 기사입력 2019/05/27 [14:55]

본문듣기

가 -가 +

 

▲ 닥터유 단백질바 제품 이미지     © 사건의내막

 

한 개만 먹어도 계란 2개 분량의 단백질 섭취… 슈퍼푸드 렌틸콩과 견과류 넣어 영양 강화


오리온은 ‘닥터유 단백질바’가 출시 6주 만에 누적판매량 100만개를 돌파했다고 27일 밝혔다.


닥터유 단백질바는 계란 2개 분량의 단백질 12g을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것이 특징으로, 헬스, 홈트레이닝족 등 건강 및 체형관리를 위해 규칙적으로 운동하는 소비자들에게 입소문이 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단백질이 풍부한 슈퍼푸드 렌틸콩과 아몬드, 땅콩 등 견과류를 넣어 영양 성분을 강화했으며, 일반 단백질 강화 식품과 달리 맛에도 심혈을 기울였다. 50g 제품이 편의점 판매가 기준 1개당 1,500원으로 가성비도 높은 편이다.


단백질은 신체 대사 작용 필수요소이자 근육을 만드는 주성분으로, 해외에서는 취식 편의성을 높인 단백질바 제품들이 근력운동이나 아침 식사용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최근 국내에서도 건강에 대한 관심 증가와 삶의 질을 추구하는 풍조 확산에 따라 스포츠 시설, 헬스 관련 앱, 운동 용품 등 덤벨 경제(건강이나 체력 관리를 위한 지출을 표현하는 용어)가 호황을 맞으며 단백질바 시장도 함께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오리온 관계자는 “닥터유 단백질바의 맛, 영양, 가성비가 홈트족 등 사이에서 입소문이 나면서 시장에 빠르게 안착하고 있다”며 “여름이 빨리 찾아온 만큼 체형 및 체중관리를 위해 운동하는 소비자들에게 더욱 각광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