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이동욱·유인나 연말연시 깜짝선물 공개

“설레고 따뜻한 드라마 진심 닿았나요?”

정하경 기자 l 기사입력 2019/01/02 [13:54]

본문듣기

가 -가 +

대한민국 대표 여배우와 완벽주의 변호사 위장취업 로맨스 기대만발

 

 

드라마 <진심이 닿다>의 남녀 주인공 이동욱·유인나 커플이 ‘심쿵’을 부르는 크리스마스 깜짝 선물을 공개해 연말연시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tvN 새 수목 드라마 <진심이 닿다>에서는 어느 날, 드라마처럼 로펌에 뚝 떨어진 대한민국 대표 여배우 오윤서(유인나 분)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 분)을 만나 시작되는 우주여신 위장취업 로맨스를 그리게 된다.


이 드라마는 이동욱·유인나가 주연을 맡고 박준화 감독이 연출을 맡아 2019년 상반기 시청자 마음에 닿을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진심이 닿다> 제작진은 구랍 25일 크리스마스를 맞아 이동욱·유인나의 로맨틱한 투샷을 깜짝 공개했다. 마치 크리스마스 선물처럼 보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는 두 사람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문제의 장면은 <진심이 닿다> 시즌그 리팅 티저 영상으로, 로맨틱 크리스마스를 만드는 두 사람의 손끝 연기와 눈빛 연기가 시청자들의 심장박동을 상승시켰다. 특히 체크 패턴의 연분홍빛 니트를 입은 이동욱의 모습이 여심을 저격했다. 포근한 니트보다 더 따뜻한 이동욱의 눈빛과 미소가 훈훈함을 자아내며 한파를 녹인 것.


이어 유인나는 빨강 니트 스타일을 찰떡같이 소화하며 사랑스런 매력을 발산했다. 또한 주변을 환하게 밝히는 미소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무엇보다 사랑에 빠진 듯한 두 사람의 눈맞춤이 보는 이들의 심장마저 두근거리게 만들었다. 로맨틱한 크리스마스에 운명적인 사랑을 찾은 것 같은 두 사람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연애세포를 자극했다. 동시에 보는 이들로 하여금 설레고 따뜻한 드라마 <진심이 닿다>를 향한 기대치도 끌어올렸다


이동욱·유인나 주연의 tvN 새 수목 드라마 <진심이 닿다>는 <남자친구> 후속으로, 2019년 상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