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사건인팟케스트

‘살림남2’ 민우혁, 토라진 장모님 마음을 달래줄 비장의 꿀팁 공개

가 -가 +

김병화 기자
기사입력 2018/03/14 [14:52]


‘살림남2’ 민우혁이 예쁨 받는 사위의 정석을 선보인다.

 

오늘(14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민우혁이 토라진 장모님을 달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 날 민우혁과 아내 이세미는 평소 아이를 봐주시는 시어머니를 모시고 나들이를 나갔다. 대신 아들 이든이의 어린이집 하원은 친정엄마에게 부탁했다. 덕분에 모처럼 밖에 나와 맛있는 한정식도 대접하며 여유로운 시간을 즐기며 고부간의 돈독한 정을 쌓을 수 있었다고 한다.

 

하지만 그 시각 이세미의 엄마는 아이돌보기부터 집안일까지 쉴 틈없이 일했다. 밥 때가 지날 때까지 도통 연락이 없자 김밥으로 나홀로 끼니를 때워야했다. 그는 “친정엄마는 딸네 집오면 앉아있을 시간이 없다”며 서운한 마음을 내비쳤다.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세미가 저녁도 안먹고 집으로 가려는 친정엄마를 붙잡는 장면이 담겼다. 이에 민우혁은 자신이 집까지 모셔다드리겠다고 나섰고 차안에서 특유의 살가운 넉살로 장모님을 달랬고 장모님 역시 살짝 풀어지는 듯했다.

 

민우혁은 여기에서 그치지 않고 살갑게 팔짱까지 끼고 애교넘치는 스킨십을 하는가하면 어딘가로 모시고 가는 모습이 그려져 과연 어떤 방법으로 토라진 장모님의 마음을 완전히 풀어줄 수 있을지 예쁨 받는 사위의 특급비결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토라진 장모님의 마음을 풀어주는 민우혁의 슬기로운 사위생활은 오늘(14일) 저녁 8시 55분 방송되는 KBS 2TV ’살림남2’에서 공개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살림남2'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