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사건인팟케스트

최귀화, 반전 캐릭터로 시청자 사로잡았다!

가 -가 +

김병화 기자
기사입력 2018/03/12 [10:50]


2018년 OCN’나쁜 녀석들:악의 도시’, KBS2‘황금빛 내 인생’ 두 개의 드라마를 끝마친 최귀화가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하는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나쁜 녀석들:악의 도시’에서 조직을 위해서라면 마약, 인신매매도 불사하는 계산적인 인물 하상모 역으로 분한 최귀화는 등장부터 종영까지 강렬한 인상을 심었다. 살기어린 눈빛과 낮은 목소리로 캐릭터를 표현해내며 몰입도를 더한 그는 하상모가 죽음에 이르는 순간까지 긴장감을 고조시키는 연기력으로 안방 극장에 소름을 선사하기도.

 

‘황금빛 내 인생’으로 첫 멜로에 도전한 그는 극중 빵과 한 여자만을 사랑하는 일편단심 강남구 역으로 분해 시청자들에게 ‘나쁜 녀석들’과는 다른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츤데레지만 마음이 따뜻한 순정파 캐릭터를 잘 살려내며 연기 스펙트럼을 한 층 업그레이드한 그는 적재적소에 맞게 캐릭터의 특징을 잘 살려내며 중년 로맨스의 새로운 탄생을 알리기도 했다.

 

특히 절절하게 선우희(정소영)에게 마음을 고백하는 모습이나 오열하는 연기를 완벽하게 그려내면서 많은 시청자들의 가슴을 울렸다는 후문.

 

상반기 두 편의 드라마에서 극과 극 선악 캐릭터를 연기하며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낸 최귀화는 KBS2’슈츠’의 출연을 확정지으며 더 다양한 모습으로 시청자를 찾을 것을 예고했다. 매체와 장르, 캐릭터와 상관없이 폭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고 있는 그가 앞으로 어떤 행보를 보여줄 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최귀화가 출연하는 KBS2’슈츠’는 내달 첫방송을 앞두고 있다.

 

<사진 제공 : OCN’나쁜 녀석들:악의 도시’, KBS2’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캡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