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울진군,‘붉은대게식품가공공장’준공식 개최

크게 작게

백두산 2017-07-05


울진군(군수 임광원)은 7월 5일 붉은대게식품가공공장(울진군 평해읍 소재)에서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 사진설명=붉은대게식품가공공장 준공식 개최 © 백두산기자

 

이번에 준공 된 붉은대게식품가공공장은 울진군이 고차 가공기반 조성을 통해 대 . 내외적 여건변화에 대응하고 내수시장 확대 및 해외수출을 통한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자 사업비 163억원(국비77, 도비23, 군비63)을 들여 연면적 5,086㎡/2층(부지면적 14,113㎡) 규모로 지난 2015년 12월 착공해 2017년 4월 30일에 준공했다.

 

이 날 준공식에는 임광원 울진군수를 비롯해 해양수산부 관계자, 도·군의원, 기관단체장,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모여 붉은대게식품가공공장의 성공적인 준공을 함께 축하했다.

붉은대게식품가공공장의 주요 가공품은 게살을 이용한 통조림과 냉동볶음밥으로 제품의 원재료로 붉은대게살이 연간 462톤이 수급될 예정이며, 이는 지역 가공업체 연간 생산량 3,328톤의 14%에 달하는 수준이다.

 

임광원 군수는“수출에만 의존하던 게살 원료를 직접 가공, 생산하게 된 것은 고차 가공기반 조성을 통한 지역자원 활용의 우수사례라 생각한다”며“붉은대게가공공장이 잘 운영되어 울진 지역경제활성화에 도움이 되고, 붉은대게를 포함한 울진대게의 브랜드를 더 공고히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붉은대게식품가공공장 준공식 개최 © 백두산기자


원본 기사 보기:대구경북 사건의내막

기사입력 : 2017-07-0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