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문재인 대통령, "소상공인, 자영업자 등 취약계층 삶 회복에 총력"

국회의장, 대법원장, 헌법재판소장, 국무총리,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 등 5부요인 초청해 위기극복 위한 현안 논의

문홍철 기자 l 기사입력 2020/12/23 [10:31]

본문듣기

가 -가 +

 

▲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22일) 오전, 5부요인을 청와대로 초청해 간담회를 가졌다.  © <사진제공=청와대>



-"코로나 상황·경제·민생 등 어려운 시기, 힘 모아주시길"

-"내년이면 우리 정부 출범 5년차, 마지막까지 소임 다하도록 도와 달라"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22일) 오전, 5부요인을 청와대로 초청해 간담회를 가졌다. 

 

'5부 요인'이란 우리 대한민국의 입법, 사법, 행정의 중요 부서를 총괄하는 수장으로 국회의장, 대법원장, 헌법재판소장, 국무총리,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을 뜻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먼저, 오늘 처음으로 함께한 노정희 신임 중앙선거관리위원장에게 "여성 최초로 중앙선거관리위원장 그리고 또 여성 최초의 헌법기관장이 되신 것을 축하드리고 환영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런 뒤, "요즘 여러모로 어려운 시기"라며 "코로나 상황이 어렵고, 또 그 때문에 우리 경제가 어렵고, 그로 인해서 소상공인, 자영업자, 청년, 이런 민생이 아주 어렵다"고 말했다. 

 

이어 "백신 때문에 또 걱정들이 많다"면서 "그동안 그 백신을 생산한 나라에서 먼저 접종이 되는 것은 어찌 보면 불가피한 일"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우리도 특별히 늦지 않게 국민들께 백신 접종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믿고 있고, 또 준비를 잘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문 대통령은 "올해 코로나 때문에 마이너스 성장은 불가피하지만, 마이너스 성장의 폭이 가장 적어서 OECD 37개 회원국 가운데서는 올해 성장률 1위를 기록을 하고 있다"며 "내년도까지 합치면, 코로나 위기 이전으로 돌아갈 수 있는 아주 드문 나라 중 하나인 것으로 전망 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어려움을 겪었던 소상공인, 자영업자 등 취약계층의 삶을 회복시켜 나가는 데에도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마음과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하기도 했다. 

 

끝으로 문 대통령은 "내년이면 우리 정부 출범 5년차가 되는 해"라며 "보통의 경우에는 국정을 잘 마무리하는 시기지만, 우리 정부는 한국판 뉴딜, 2050 탄소중립 등 제대로 정착시키고 추진해야 하는 과제들이 있다"며 마지막까지 소임을 다할 수 있도록 도와 달라고 다시 한번 강조했다. 

 

이후 박병석 국회의장, 김명수 대법원장, 유남석 헌법재판소장, 정세균 국무총리, 노정희 중앙선거관리위원장의 인사말이 이어졌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국회 출범한 지가 한 6개월 여 됐는데, 여러 가지 의미있는 진전이 있었다"며 "특히 의미있는 것은 검찰, 국정원, 경찰 등 개혁입법을 통과시켰다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명수 대법원장은 "예상치 못한 어려움이 생기게 되면 사회 취약계층이 훨씬 더 피해를 입는 것 같다"며 "어려운 상황에서도 법원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사법 접근권 보장 등을 점검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유남석 헌법재판소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소득 양극화 현상이 더욱 심화되지 않을까 걱정이 된다"며 "소득 양극화 해소, 사회안전망 확충 등 코로나19 이후 시기를 준비함에 있어서 이 부분을 신경 써 달라"고 제안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최근에 확진자 숫자가 급격하게 증가해서 방역을 책임지고 있는 중대본부장으로서 참 송구한 마음"이라며 "어떻게든지 새해에는 국민이 희망을 갖고 새롭게 출발하실 수 있도록 여건을 만들 것"이라고 다짐했다. 

 

노정희 중앙선거관리위원장은 "국민과 방역당국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 덕분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선거과정 중 단 한명의 감염사례도 없이 성공적으로 치렀다"며 "그 결과 여러 나라에서 우리 선거 방역 경험과 노하우에 대한 전수 요청이 있어 적극적으로 자료 등을 공유한 바 있다"고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President Moon Jae-in, "All efforts to recover the lives of the vulnerable, including small business owners and self-employed people"

 

Inviting the Chairman of the National Assembly, the Chief Justice of the Supreme Court, the President of the Constitutional Court, the Prime Minister, and the Chairman of the Central Election Commission to discuss current issues to overcome the crisis

 

 

-"Difficult times such as corona situation, economy, public welfare, etc., please gather your strength"

-"Next year, the 5th year of our government's inauguration, please help me to fulfill my duties until the end"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President Moon Jae-in invited the fifth factor to the Blue House on the morning of the 22nd and held a meeting.

 

'Part 5'means the head of the legislative, judicial, and administrative departments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means the chairman of the National Assembly, the Supreme Court, the President of the Constitutional Court, the Prime Minister, and the Chairman of the Central Election Commission.

 

President Moon Jae-in first spoke to the newly appointed Central Election Commissioner Roh Jung-hee, who was with us for the first time today, saying, "I congratulate and welcome you to become the first woman to be the president of the Central Election Commission and the first woman to be the head of the constitutional institution."

 

Then, he said, "This is a difficult time in many ways."

 

He continued, "I have a lot of worries about the vaccine," he explained. "In the meantime, it is inevitable to be vaccinated first in the country that produced the vaccine." He said, "We also believe that we will be able to vaccinate the public in no time late, and we are preparing well."

 

Meanwhile, President Moon said, "Negative growth is inevitable because of the coronavirus this year, but the negative growth rate is the least. So, it is the No. 1 growth rate this year among the 37 OECD member countries. If combined by next year, we can return to the pre-corona crisis. It is expected to be one of the rarest countries.”

 

In response to this, he said, "I will do my best to restore the lives of vulnerable groups such as small business owners and self-employed people who have suffered difficulties," he said, and asked him to gather his heart and strength.

 

Lastly, President Moon said, "Next year will be the 5th year of our government's inauguration," he said. "In general, it is a time to finish state administration well, but the Korean government has tasks that need to be properly settled and promoted, such as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and 2050 carbon neutrality "He emphasized once again asking for help to fulfill his duty until the end.

 

Afterwards, greetings from National Assembly Speaker Park Byung-seok, Supreme Court Chief Kim Myung-soo, Constitutional Court Chief Yoo Nam-seok,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and Central Election Commission Chairman Roh Jeong-hee continued.

 

Parliamentary Speaker Park Byung-seok said, "It has been about six months since the National Assembly was launched, and there have been many meaningful progress. What is particularly meaningful is that the prosecution, the NIS, and the police have passed reform legislation."

 

Supreme Court Chief Kim Myung-soo said, "If unexpected difficulties arise, the vulnerable social groups seem to be much more damaged," he said. "We are trying to check the guarantee of access to the court so that the court can be easily used even in difficult situations."

 

Constitutional Court Chief Yoo Nam-seok, "I am worried that the phenomenon of income polarization due to Corona 19 will intensify further," and suggested, "Please pay attention to this part in preparing for the post-Corona 19 period such as resolving income polarization and expanding social safety nets."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said, "As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has increased rapidly recently, as the head of the company headquarters in charge of quarantine," he pledged to create conditions so that the people can start anew with hope in the new year. did.

 

"Thanks to the active interest and cooperation of the public and the quarantine authorities, we successfully held the 21st National Assembly election without any cases of infection during the election process," said Noh Jung-hee, chairman of the Central Election Commission. "As a result, our election quarantine experience and know-how in various countries There was a request for transfer of information, so I actively shared data,” he said.

 

 

 

penfree1@hanmail.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