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서울시, 도시농업 문화여행 배꽃 음악회 개최

배꽃이 만개한 중랑구 청남공원에서 ‘도시농업 문화여행’을 주제로 배꽃 음악회 개최

박연파 기자 l 기사입력 2019/04/17 [10:54]

본문듣기

가 -가 +

 


서울시는 ‘서울 도시농업 문화여행’을 주제로 오는 4월 19일(금)~ 20(토),이틀에 걸쳐 도시농업 축제를 개최한다.

 

이번 축제는 배꽃이 만개한 중랑구 소재의 청남공원에서 도시농업 사례전시, 체험프로그램 운영, 배꽃 음악회 개최 등을 개최하여 ‘재배-수확’ 중심의 도시농업에 문화 활동을 접목하여 생활 속에서 즐길 수 있는 도시농업을 시민들에게 소개한다.

 

우선, 축제의 시작점을 알리는 목재 형태의 웰컴 게이트에는 새로운 도시농업의 형태가 전시되어 축제장을 찾는 시민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웰컴 게이트의 상부에 펼쳐질 ‘하늘정원’은 소형화분을 활용한 걸이형 텃밭으로 ‘도시농업은 재배와 수확’이라는 도시농업의 일반적인 개념을 넘어 생활 속에 도시농업을 채울 수 있는 도시농업의 새로운 형태이다.

 

걸이형 텃밭은 일반 가정에서도 간단히 만들 수 있으며, ‘건강한 텃밭’에 ‘예쁨’을 추가하여 텃밭을 가꾸며 건강한 인테리어 효과도 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원 광장으로 들어서면 서울 도시농업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앞으로의 서울 도시농업을 시민들에게 알릴 도시농업 홍보관과 서울 농업문화유산인 ‘배’ 홍보관을 볼 수 있으며, 다양한 체험형 프로그램도 참가할 수 있다.

 

이번 서울 도시농업축제는 서울시에서 직접 추진하는 행사답게 서울의 도시농업을 시각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3층탑 형태의도시농업 홍보관을 설치한다.

 

1층은 미세먼지 저감 텃밭·다양한 형태의 실내용 텃밭 모델·텃밭 운영을 위한 농기구와 서울 도시농업의 과거·현재, 앞으로의 서울 도시농업의 방향을 알리는 현황판을, 2층은 인테리어적 요소가 가미된 텃밭을, 3층은 서울도시농업의 프레임을 전시한다.

 

또한, ‘배’ 홍보관은 중랑구의 배 생산 농가에서 직접 나와 서울의 배를 홍보하는 배즙 시음회도 개최한다. 배 홍보관은 서울 배재배의 역사적 유래를 알리고, 배 생산 농가의 과거 사진전을 통해 서울 배의 상징성을 홍보한다.

 

공원 광장에서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농부의 장’이라는 주제로 민속놀이 체험, 나만의 연만들기, 원목나무액자 색칠하기 등 5가지 체험프로그램이 무료로 진행된다. 또한, 시는 19일(금)배꽃음악회와 20일(토)버스킹 공연을 개최하여 아름다운 봄날의 축제에 흥을 불어넣는다.

 

도시농업 축제 당일 펼쳐질 배꽃 음악회는 오후 6시 타악퍼포먼스로 힘차게 시작해 현악4중주·국악앙상블·성악공연으로 배꽃의 우아함과 아름다움을 아름다운 선율로 표현한 후 3인조 B-Boy의 강렬한 댄스 퍼포먼스와 신명나는 트로트 공연으로 마무리 한다.

 

20일 토요일 버스킹 공연은 오후 2시부터 타악퍼포먼스를 시작으로 몽골의 현악기인 마두금, 중국의 현악기인 얼후, 퓨전국악연주까지 4개팀이 자유롭게 개최된다.

 

송임봉 서울시 도시농업과장은 “이번 농업과 문화를 접목시킨 행사를 통해 서울의 농업문화유산인 배를 홍보하고, 서울 도시농업을 문화가 있는 농업으로 확대하고자 한다.”고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주)펜 그리고 자유. All rights reserved.